좋겠습니다.

어쩔수없는건 어쩔수없습니다.


추억이
나도 그대도 함께 기쁘게 하기를 가망없는 기대를 또 해 봅니다.
그대가 이해의 끄트머리를 잡을땐 이미 나는 또 다른 말같지도않은 세상을 바라 보고 있을껍니다.
당연히 어제 아침이 오늘과 같지는 않을겁니다.
우리가 하나로 될수없는건 슬픔니다.
그것은 우리의 책임이 아닙니다.

저는 생각합니다.
내가 쪼끔 괴로워도 당신은 아픔을 모르기를...
정말
그렇기를 그러하기를 원합니다.
.


The wall on which the prophets wrote Is cracking at the seams 예언자의 말이 새겨진 벽의 이음새들이 갈라지고 있어요 Upon the instruments of death The sunlight brightly gleams 죽음의 도구들 위에 햇빛이 번쩍입니다 When every man is torn apart With nightmares and with dreams 모든 사람이 악몽과 꿈으로 갈가리 찢길 때는 Will no one lay the laurel wreath When silence drowns the screams 아무도 월계관을 씌워 주지 못해요 적막이 비명을 삼켜버리고 나면 Confusion will be my epitaph 내 묘비엔 혼란이란 말이 새겨질 거예요 As I crawl a cracked and broken path 길라지고 깨진 길을 기어가 If we make it we can all sit back and laugh 길을 다 가면 편히 앉아 웃을 수 있겠죠 But I fear tomorrow I'll be crying 하지만 두려워요 내일 난 울게 되지 않을까 하고 Yes I fear tomorrow I'll be crying 정말 두려워요 내일 난 울게 되지 않을까 하고 Yes I fear tomorrow I'll be crying 정말 두려워요 내일 난 울게 되지 않을까 하고 Between the iron gates of fate The seeds of time were sown 운명의 철문들 사이에 식자와 명사의 하는 짓들 And watered by the deeds of those Who know and who are known 시간의 씨앗을 뿌리고 물을 주어 길렀습니다 Knowledges are deadly friends If no one sets the rules 아무도 규칙을 정하지 않으면 지식은 죽음을 불러오는 친구 The fate of all mankind I see Is in the hands of fools


내가 아는 인간의 운명은 바보들의 손아귀에 있어요.

...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104 여러분께서는 다 아시겠습니다만...... 2 k-style 2353 2013.11.29
1103 한국은 언제나 이런거 할까... 2 file audacious 2352 2013.12.14
1102 리눅스에서 알송......^^ 16 file 언제나당당 2349 2014.05.31
1101 휴일에 저는 오늘 날 잡았습니다. 9 file 빨강모자 2349 2014.08.03
1100 ultimate pe4.2질문입니다 2 file 꽁초 2346 2014.03.02
1099 언제나당당님 그래픽 카드 나눔 후기 5 file 아저씨 2346 2014.08.19
1098 트래픽 선물입니다. 2 컴퓨터매니아 2345 2013.10.26
1097 리눅스 라이브CD 리스트 사이트입니다. 4 file 날새 2345 2014.04.09
1096 xp나7pe가 아닌 8pe도 필요한 이유 2 audacious 2340 2014.03.20
1095 혹시 나에게 화살을...... 1 언제나당당 2340 2014.07.30
1094 새벽에 3 audacious 2337 2014.04.27
» 기쁨만이 주변에 함께 했으면... audacious 2337 2014.09.27
1092 포럼 초기화면 깨짐현상 해결되었네요 ^^; 3 자유시간 2336 2014.05.15
1091 리눅스 포럼 동접자 (동시 접속자) 1 file 컴퓨터매니아 2333 2013.12.30
1090 엄마의 마지막 편지 9 file 초원의빛 2330 2014.09.18
1089 (new)아오미백업포터블 test해보기 1 file audacious 2329 2014.03.23
1088 문을 열었습니다. 2 k-style 2328 2013.10.22
1087 가수 나훈아의 이미테이션 가수 너훈아 씨가 암투병 끝에 별세했다. 향년 57세. 1 빨강모자 2327 2014.01.12
1086 놀이터에 좋은 자료가 떠 있네요 4 BlueShark 2327 2014.08.02
1085 무슨 리눅스 쓰시나요 [투표] 8 Sh 2320 2013.10.17

 빠른 글쓰기




   Copyright 2013-2023 LinuxForum